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홍상수 이어 김민희도 골드링…베를린영화제 참석 현장

입력시간 | 2017.02.17 11:51 | 박미애 기자 orialdo@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홍상수 이어 김민희도 골드링…베를린영화제 참석 현장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홍상수 감독에 이어 김민희 손에서도 반지가 발견됐다.

홍 감독과 김민희는 16일 경쟁 부문에 진출한 영화 ‘밤의 해변에서 혼자’로 제67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 동반 참석해 상영회 및 기자회견, 레드카펫 등의 일정을 소화했다.

영화제 공식 일정은 홍 감독과 김민희, 두 사람의 동반 참석이 알려진 후부터 일거수일투족 관심을 모았다. 눈길을 끈 건 홍 감독과 김민희의 손가락에 끼워진 반지였다. 홍 감독에 이어 김민희의 오른손 약지에서도 심플한 골드링이 발견됐다.

홍 감독은 이날 틈틈이 김민희를 살피고 챙겼다. 기자회견 중에는 통역의 말을 이해 못한 김민희가 홍 감독에게 도움을 청하고, 홍 감독이 김민희에게 다시 설명해주는 다정한 모습이 포착됐다. 이날 기자회견에선 두 사람의 관계를 직접적으로 묻는 질문은 없었으나 자신의 이야기가 아니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홍 감독은 “많은 감독들이 정도의 차이가 있을 뿐 자신의 이야기를 영화에 반영한다. 나는 많이 그러는 편이다”고 답해 눈길을 끌었다. 그러면서도 “이번 영화가 자전적인 이야기는 아니다”고 선을 긋기도 했다.

베를린영화제는 홍 감독과 김민희가 스캔들 이후 8개월 만에 선 공식석상으로 눈길을 끌었다. 두 사람은 영화 ‘지금은 맞고 그때는 틀리다’(2015) 이후 사랑에 빠졌다는 한 매체의 보도로 스캔들에 휩싸였다. 소문에 대해서는 두 사람 모두 침묵하고 있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밤편지
    밤편지 
    아이유 (IU)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에일리 (Ailee)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 
    하이라이트 (Highlight)
    KNOCK KNOCK
    KNOCK KNOCK 
    TWICE (트와이스)
    좋다고 말해
    좋다고 말해 
    볼빨간 사춘기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