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복단지’ 측 “송선미, 합류…하차 없다”(공식입장)

입력시간 | 2017.08.29 17:41 | 김윤지 기자 jay@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복단지’ 측 “송선미, 합류…하차 없다”(공식입장)
송선미(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불의의 사고로 남편을 떠나보낸 송선미가 ‘돌아온 복단지’ 촬영에 합류한다.

MBC 일일극 ‘돌아온 복단지’ 측은 29일 오후 “송선미 씨가 촬영을 계속 함께 하기로 했다”면서 “촬영에 다시 합류한다”고 밝혔다.

송선미는 방영 중인 MBC 일일극 ‘돌아온 복단지’의 주인공으로 실력 있는 기업인 박서진 역으로 출연 중이다.

송선미의 남편 고모 씨는 지난 21일 오전 서울 서초구 한 변호사 사무실에서 20대 남성 A씨가 휘두른 흉기에 맞아 세상을 떠났다. A씨는 구속됐다.

송선미의 소속사 제이알이엔티 측은 22일 해당 사건에 대해 “외할아버지의 유산 상속 분쟁과 관련해 발생한 것이 아니”라면서 “고인은 피의자에게 거액의 금품을 주기로 약속한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가을 아침
    가을 아침 
    아이유 (IU)
    이 별
    이 별 
    길구봉구
    시차 (We Are) (Feat. 로꼬 & GRAY)
    시차 (We Are) (Feat. 로꼬 & GRAY) 
    우원재
    좋니
    좋니 
    윤종신
    가시나
    가시나 
    선미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