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탑, 의경 신분 박탈 '재복무 심사서 부적합 판정'

입력시간 | 2017.07.31 16:09 | 정시내 기자 jssin@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탑, 의경 신분 박탈 `재복무 심사서 부적합 판정`
탑 의경 신분 박탈. 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e뉴스 정시내 기자] 그룹 빅뱅 멤버 탑(본명 최승현)이 의경 신분을 박탈당했다. 탑은 의무 경찰 복무 중 대마초를 피운 혐의가 적발돼 1심에서 징역형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바 있다.

31일 서울지방경찰청 수형자재복무적부심사위원회는 이날 탑의 의경 재복무 가능 여부를 심사해 ‘부적합’ 결론을 냈다.

경찰은 부적합 판정에 따라 육군본부에 탑의 복무전환을 요청할 전망이다. 이후 탑은 직권면직돼 의경 신분을 박탈당하고 사회복무요원이나 상근예비역으로 복무하며 병역 의무를 마쳐야한다.

빅뱅 멤버 탑은 지난해 10월 9∼14일 서울 용산구 자택에서 가수 연습생 한모(21·여)씨와 4차례 대마를 흡연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로 재판에 넘겨져 지난 20일 1심에서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그는 올해 2월9일 입대해 서울경찰청 홍보담당관실 악대 소속으로 근무하다 입대 전 대마초를 피운 사실이 확인돼 경찰에 입건됐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가시나
    가시나 
    선미
    좋니
    좋니 
    윤종신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헤이즈 (Heize)
    에너제틱 (Energetic)
    에너제틱 (Energetic) 
    Wanna One (워너원)
    빨간 맛 (Red Flavor)
    빨간 맛 (Red Flavor) 
    Red Velvet (레드벨벳)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