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안소희 “‘워홀러’ 연기, 원더걸스 美활동 생각나”

입력시간 | 2017.02.17 18:05 | 박미애 기자 orialdo@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안소희 “‘워홀러’ 연기, 원더걸스 美활동 생각나”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안소희가 ‘부산행’ 이후 선택한 영화는 ‘싱글라이더’. 극중에서 20대 청춘으로 당찬 에너지를 발산했다.

안소희는 17일 서울 성동구 CGV왕십리에서 열린 영화 ‘싱글라이더’(감독 이주영) 시사회에서 “내 또래의 연기를 할 수 있어서 좋았다”며 배역을 소개했다. 안소희가 연기한 진아는 호주에 체류 중인 ‘워홀(워킹홀리데이)러’. 환전 사기를 당해 재훈(이병헌 분)에게 도움을 청하는 인물이다.

호주가 배경인 ‘싱글라이더’는 한 달 간 호주에서 로케이션 촬영을 진행했다. 안소희는 “진아 나이 때에 저는 원더걸스로 미국에서 활동을 했었다. 그때의 경험과 기억이 연기에도 반영된 것 같다”고 말했다. 소희는 원더걸스 멤버로 가수로 데뷔한 후 2008년 ‘뜨거운 것이 좋아’에 출연하며 연기자의 길을 걷기 시작했다. 지난해 ‘부산행’으로 흥행의 기쁨을 누렸고 올해는 ‘싱글라이더’로 또 가능성을 검증받을 예정이다.

‘싱글라이더’는 증권회사 지점장으로서 안정된 삶을 살던 한 가장이 부실채권 사건으로 모든 것을 잃고 아내와 아들을 보기 위해 찾아간 호주에서 충격적인 비밀을 맞닥뜨리는 이야기로 오는 22일 개봉한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KNOCK KNOCK
    KNOCK KNOCK 
    TWICE (트와이스)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에일리 (Ailee)
    좋다고 말해
    좋다고 말해 
    볼빨간 사춘기
    Rookie
    Rookie 
    Red Velvet (레드벨벳)
    Stay With Me
    Stay With Me 
    찬열 & 펀치 (Punch)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