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포토]양방언 작곡가, "누구에게나 다가갈수 있는 주제곡이 되길 원해"

입력시간 | 2015.07.28 17:25 | 방인권 기자 bink7119@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포토]양방언 작곡가, `누구에게나 다가갈수 있는 주제곡이 되길 원해`

[이데일리 스타in 방인권 기자] 양방언 울주세계산악영화제 주제곡 작곡가가

28일 오후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시네마 에비뉴엘에서 열린 '울주세계산악영화제 기자회견'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울주는 산이다! 산을 만난다'라는 슬로건으로 진행하는 울주세계산악영화제는 8월28일부터 9월1일까지 울산에서 열리며 13개국 43편(장편 9편, 중편 5편, 단편 29편)이 상영된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뮤직차트 더보기

    팔레트 (Feat. G-DRAGON)
    팔레트 (Feat. G-DRAGON) 
    아이유 (IU)
    이 지금
    이 지금 
    아이유 (IU)
    이런 엔딩
    이런 엔딩 
    아이유 (IU)
    이름에게
    이름에게 
    아이유 (IU)
    잼잼
    잼잼 
    아이유 (IU)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