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SNL9' 워너원 편, 시즌9 최고 시청률

입력시간 | 2017.08.13 13:54 | 고규대 기자 enter@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SNL9` 워너원 편, 시즌9 최고 시청률
‘SNL9’ 워너원 편.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진 기자] ‘대세 보이그룹’ 워너원이 tvN 예능 ‘SNL코리아9’에 출연해 시즌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13일 tvN에 따르면 전날 방송한 ‘SNL9’ 워너원 1편은 평균 시청률(닐슨 유료플랫폼) 2.6%, 순간 최고 시청률 3.4%를 기록했다. 이전까지는 지난달 8일 방송한 박수홍 편(평균 2.3%, 순간 최고 3.5%)이 시즌 최고 성적이었다.

워너원은 이날 ‘나야나’ 무대로 화려한 시작을 알렸다. 신동엽은 워너원의 출연 뒷이야기를 전하며 “역대 최고의 방청 신청이었다. 무려 9만명에 달하는 숫자였다”라고 밝혔다.

이날 ‘3분 남자친구’ 코너에선 워너원 멤버 중 6명 멤버들이 각기 개성 다른 남친으로 등장했다. 박지훈은 ‘내 마음속의 저장’ 애교로 여심을 흔드는 반면 갖고 싶은 물건마다 ‘저장’을 외치며 자신의 주머니로 넣는 모습으로 폭소를 안겼다. 배진영은 ‘순정만화 남친’으로 등장, 여심을 흔드는 만찢남 비주얼과 대조적으로 만화속 지문까지 육성으로 외치는 능청스러움으로 눈길을 모았다. 멤버 하성운은 ‘심쿵하게 만드는 남친’으로 등장했다. 그는 여자친구에게 음료를 챙겨주는 모습으로 크루와 시청자들의 마음을 두근거리게 했다.

‘끼많은 남친’으로는 이대휘가 등장했다. 정이랑에게 윙크와 키스를 보내며 끼를 발산했지만 그녀의 친구는 물론 주변인들에게 모두 친절한 모습으로 정이랑을 황당하게 만들었다. 이어 “날 웃게 해주는 남자”를 주문한 정이랑은 옹성우를 만났다. 성적이 많이 떨어져 힘들어하는 이랑의 기분을 풀어주기 위해 코믹한 표정을 선보이는 옹성우의 모습에서 유쾌한 매력을 물씬 느낄 수 있었던 것. 이어 짐캐리로 변신하는 등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나타나 웃음을 주는 옹성우의 모습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안겼다.

‘아름다운 그녀에게’ 코너에선 남장여자로 등장한 안영미와 강다니엘, 황민현이 보여주는 코믹 연기가 눈길을 모았다. 인기 일본 드라마 ‘아름다운 그대에게’를 패러디한 이날 코너에서 강다니엘과 황민현은 안영미가 남장여자란 사실을 들킬 위기를 맞을 때마다 그녀를 도와주는 모습으로 안영미를 ‘심쿵’하게 만들었다.

워너원 2편은 오는 19일 밤 10시 20분에 방송한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썸 탈꺼야
    썸 탈꺼야 
    볼빨간사춘기
    나에게 넌
    나에게 넌 
    다비치
    잘 (I'm Fine) (With 슬리피 & 로꼬 & 후디)
    잘 (I'm Fine) (With 슬리피 & 로꼬 & 후디) 
    GRAY (그레이)
    좋니
    좋니 
    윤종신
    선물
    선물 
    멜로망스 (MeloMance)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