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박준형 “‘사서고생’, 정글보다 더 힘들어.. ‘쉣’이었다”

입력시간 | 2017.09.13 14:38 | 이정현 기자 seiji@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박준형 “‘사서고생’, 정글보다 더 힘들어.. ‘쉣’이었다”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방송인 박준형이 새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한 소감을 남겼다.

박준형은 13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홀에서 열린 종합편성채널 JTBC2 새 예능프로그램 ‘사서고생’ 제작발표회에서 “지금까지 출연한 프로그램 중 ‘사서고생’이 제일 ‘쉣’이었다”며 “그동안 ‘육아일기’ ‘닭치고 서핑’ ‘정글의 법칙’ 등 많은 프로그램에 출연했지만 가장 힘들었다”고 밝혔다.

박준형은 “벨기에서 촬영을 했는데 거의 시멘트로된 정글이었다”며 “우리나라나 미국이라면 통할 것이 유럽이기 때문에 통하지 않았고 그곳의 사람들에게 폐가 안되도록 조심해야 했다. 위험한 상황도 많이 발생해서 걱정도 많았다”고 말했다.

‘사서고생’은 한국에서 가져온 물건을 팔며 여행을 하는 프로그램이다. 박준형, 소유, 소진, 정기고, 최민기가 출연한다. 14일 오전 10시 첫 방송.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가을 아침
    가을 아침 
    아이유 (IU)
    이 별
    이 별 
    길구봉구
    좋니
    좋니 
    윤종신
    시차 (We Are) (Feat. 로꼬 & GRAY)
    시차 (We Are) (Feat. 로꼬 & GRAY) 
    우원재
    가시나
    가시나 
    선미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