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미스맥심' 이예린 vs 송수진, 아슬아슬 란제리 대결 승자는?

입력시간 | 2017.04.23 14:15 | 김민정 e뉴스 기자 a20302@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미스맥심` 이예린 vs 송수진, 아슬아슬 란제리 대결 승자는?
사진-맥심
[이데일리 e뉴스 김민정 기자] 2017년 미스맥심 콘테스트 최후의 2인, 이예린과 송수진의 화보 촬영 및 인터뷰가 공개됐다.

맥심(MAXIM)을 4K 영상으로 즐기는 국내 유일 4K 매거진 예능 프로그램 ‘더 리얼한 맥심’. 시즌 2를 맞은 ‘더 리얼한 맥심’ 6화에는 2017 미스맥심 콘테스트 결승 화보 촬영 영상이 담겼다.

미스맥심 결승전에서 만난 이예린과 송수진. 서울의 한 호텔에서 진행된 이번 화보 촬영에서 이 둘은 아슬아슬한 란제리를 입고 섹시미를 마음껏 드러냈다.

이예린은 가녀린 몸매로 청순과 도발을 넘나들었고, 송수진은 섹시한 뒤태로 시선을 끌었다. 두 사람은 각자의 매력을 뽐내며 촬영장을 압도했다. 마지막 대결인 만큼 보이지 않는 치열한 기싸움도 느껴졌다는 후문.

화보 촬영이 끝난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이예린과 송수진은 결승까지 올라온 소감과 미스맥심 콘테스트 비하인드스토리를 밝혔다. 서로에 대한 솔직한 평가도 이어졌다.

송수진은 “예린이는 남자들이 좋아하는 얼굴이다. 보정을 안 해도 너무 예쁘다”며 극찬했다. 이예린은 “수진언니와 16강 화보 촬영때 만났는데 당시에는 뚱뚱하다고 생각했다. 지금은 너무 예쁘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어 이예린은 미스맥심 콘테스트 당시 ‘가장 많이 디스당한 사람’을 송수진으로 꼽아 궁금증을 유발했다. 이에 송수진은 “제가 사진을 찍을 때 선정적인 부분이 있어서 다들 비웃는 게 있었다. 제가 사진 찍을 때 다 들리게 웃어서 좀 힘들었다”고 심경을 고백했다.

한편 ‘미스맥심 콘테스트’는 매년 세계적인 남성 잡지 맥심에서 모델 데뷔의 기회를 두고 벌이는 일반인 모델 선발 대회다. 잡지 모델, 방송 데뷔는 물론 우승 시에는 맥심 정규 월호 표지 모델로 설 기회가 주어진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DINOSAUR
    DINOSAUR 
    악동뮤지션
    빨간 맛 (Red Flavor)
    빨간 맛 (Red Flavor) 
    Red Velvet (레드벨벳)
    Ko Ko Bop
    Ko Ko Bop 
    EXO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헤이즈 (Heize)
    MY DARLING
    MY DARLING 
    악동뮤지션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