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서현진 “연하와 연애 상관없어… ‘케바케’죠”

입력시간 | 2017.09.14 15:03 | 이정현 기자 seiji@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서현진 “연하와 연애 상관없어… ‘케바케’죠”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배우 서현진이 새로운 사랑을 꿈꿨다.

서현진은 14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에서 열린 SBS 새 월화드라마 ‘사랑의 온도’ 제작발표회에서 “그동안 사랑을 거의 포기하고 살았다”며 “‘사랑의 온도’ 작가님을 만나 이야기를 하다 보니 나보다 누군가를 더 사랑할 수도 있을 듯했다. 작품이 끝나면 사랑을 하고 싶어질 것이라는 말에 공감한다”고 말했다.

서현진은 연하와의 연애를 묻는 질문에 “나이는 상관이 없다”고 답했다. “나이가 몇 살이냐기보다 어떤 사람인가가 중요하다”며 “‘케이스 바이 케이스’인 듯하다”고 말했다.

‘사랑의 온도’는 대기업 출신의 드라마 작가 현수(서현진 분)와 그를 사랑했던 셰프 정선(양세종 분), 자수성가 사업가 정우(김재욱 분), 보조작가 홍아(조보아 분)가 벌이는 사랑이야기를 담는다. 오는 18일 밤10시에 처음 방송한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가을 아침
    가을 아침 
    아이유 (IU)
    DNA
    DNA 
    방탄소년단
    좋니
    좋니 
    윤종신
    시차 (We Are) (Feat. 로꼬 & GRAY)
    시차 (We Are) (Feat. 로꼬 & GRAY) 
    우원재
    가시나
    가시나 
    선미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