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한바탕 꿈”…김규리 열애설, 해프닝으로 마무리

입력시간 | 2017.02.17 19:33 | 김윤지 기자 jay@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한바탕 꿈”…김규리 열애설, 해프닝으로 마무리
김규리(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배우 김규리의 열애설이 해프닝으로 끝났다.

김규리는 17일 오후 자신의 SNS에 “자고 일어나니 아름다운 일들이 벌어졌다”면서 자신의 열애설을 직접 해명했다.

그는 “열애설의 주인공이 되다니. 항상 꿈꾸는 일이지만 사실이 아니다. 예쁜 사랑이 생기면 그때 말씀드리겠다. 참고로 회사 측에서 입장을 발표했다는데, 저는 소속사가 없다. 한바탕 꿈을 꾼 것만 같다”고 말했다.

이날 한 매체는 김규리가 최근 일반인 사업가와 열애 중이라고 보도했다. 다수 매체가 전 소속사의 말을 빌어 김규리의 열애설을 잇따라 보도했다.

김규리는 1997년 잡지 모델로 데뷔했다. 1999년 방송한 드라마 ‘학교’와 영화 ‘여고괴담2’ 등으로 배우 생활을 시작했다. 최근에는 SBS 주말극 ‘우리 갑순이’에 출연했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썸 탈꺼야
    썸 탈꺼야 
    볼빨간사춘기
    나에게 넌
    나에게 넌 
    다비치
    잘 (I'm Fine) (With 슬리피 & 로꼬 & 후디)
    잘 (I'm Fine) (With 슬리피 & 로꼬 & 후디) 
    GRAY (그레이)
    좋니
    좋니 
    윤종신
    선물
    선물 
    멜로망스 (MeloMance)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