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조준희 YTN 사장 자진 사퇴

입력시간 | 2017.05.19 18:03 | 이정현 기자 seiji@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조준희 YTN 사장이 자진사퇴했다.

조준희 사장은 19일 간부회의에서 사퇴를 표명했다. 그는 이날 오후 상암동 YTN 미디어홀에서 열린 퇴임식에서 “YTN을 중심으로 화합 속에 희망의 미래로 나아가게 할 수 있다는 판단을 했다”고 사의 이유를 밝혔다.

조 사장은 2015년 3월 YTN 사장에 취임했다. 30여 년간 기업은행에 몸담았던 그는 박근혜 전 정부의 낙하산 인사로 꼽혀 잡음이 많았다. 최근에는 해직자 복직 문제에 미온적인 태도를 보여 YTN 내부 구성원으로부터 압박을 받았다.

YTN은 사장추천위원회를 구성해 신임 사장 공모 절차를 밟을 예정이다. XML:N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헤이즈 (Heize)
    널 너무 모르고
    널 너무 모르고 
    헤이즈 (Heize)
    마지막처럼
    마지막처럼 
    BLACKPINK
    나로 말할 것 같으면 (Yes I am)
    나로 말할 것 같으면 (Yes I am) 
    마마무
    FIVE
    FIVE 
    Apink (에이핑크)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