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신소미, 박 전 대통령 내곡동 주택 전 거주자

입력시간 | 2017.04.21 19:40 | 박미애 기자 orialdo@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배우 신소미가 박근혜 전 대통령이 새로 구입한 주택에 거주한 사실이 알려져 관심을 받고 있다.

박 전 대통령 측은 21일 서울 삼성동 사저를 매각하고 내주 내곡동으로 이사한다고 밝혔다. 내곡동 주택은 대지면적 406.00㎡, 건물 연면적 544.04㎡ 규모의 지상 2층, 지하 1층짜리 단독주택이다.

이 주택은 당초 유명 디자이너 이승진의 소유였으며 그의 딸인 신소미가 이달 중순까지 거주한 것으로 전해졌다.

신소미는 1995년 미스코리아 워싱턴 미 출신으로 이듬해 KBS 슈퍼 탤런트 18기로 데뷔했다. 신소미는 ‘은행나무 침대’ ‘종이학’ ‘부모님 전상서’ ‘이브의 유혹’ ‘위선자들’ 등에 출연했다. XML:N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특별해
    특별해 
    젝스키스
    잠 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
    잠 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 
    아이유 (IU)
    가을 아침
    가을 아침 
    아이유 (IU)
    좋니
    좋니 
    윤종신
    비밀의 화원
    비밀의 화원 
    아이유 (IU)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