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시즌 20·21호 골' 손흥민, 팀 내 두번째 평점 8.72

입력시간 | 2017.05.19 08:11 | 이석무 기자 sports@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시즌 20·21호 골` 손흥민, 팀 내 두번째 평점 8.72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손흥민이 레스터시티와의 리그 경기에서 호쾌한 오른발 중거리슛으로 자신의 두 번째 골을 터뜨리고 있다. 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시즌 20호, 21호골을 한꺼번에 터뜨리며 ‘한국 축구의 전설’ 차범근과 박지성을 뛰어넘은 손흥민(24·토트넘)이 최고의 평점을 받았다.

손흥민은 19일(한국시간) 영국 레스터의 킹 파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6-2017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7라운드 레스터시티와 원정경기에 선발 출전해 2골 1어시스트를 기록한 뒤 후반 33분 교체됐다.

이날 손흥민은 1-0으로 앞선 전반 36분 오른발 발리슛으로 골을 터트린데 이어 3-1로 리드한 후반 26분 오른발 중거리 슛으로 골망을 흔들며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전반 25분에는 팀동료 해리 케인의 선제골을 어시스트하는 등 토트넘의 6-1 대승을 견인했다.

유럽 축구 전문매체인 ‘후스코어닷컴’은 경기가 끝난 뒤 손흥민에게 평점 8.72를 줬다. 이는 이날 경기에서 4골을 터뜨리며 10점 만점을 받은 케인에 이어 팀내 두 번째로 높은 평점이다.

이날 2골을 추가한 손흥민은 시즌 득점을 21골로 늘리며 1985-1986시즌 차범근이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세운 한국 선수 유럽 무대 시즌 최다 골 기록 19골을 31년 만에 뛰어넘었다.

아울러 박지성(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 잉글랜드 무대에서 8년간 수립했던 한국인 최다 골 기록(27골)도 경신했다.

이미 리그 2위로 다음 시즌 챔피언스리그 진출을 확정지은 토트넘은 21일 헐시티와 프리미어리그 최종전을 끝으로 이번 시즌을 마감하게 된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SIGNAL
    SIGNAL 
    TWICE (트와이스)
    다시 만나는 날 (Goodbye for now)
    다시 만나는 날 (Goodbye for now) 
    규현 (KYUHYUN)
    처음부터 너와 나
    처음부터 너와 나 
    볼빨간 사춘기
    I LUV IT
    I LUV IT 
    싸이 (Psy)
    New Face
    New Face 
    싸이 (Psy)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