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야구 전도사’ 이만수 감독 “목표 27가지 중 하나 이루게 돼 행복”

입력시간 | 2017.05.17 14:14 | 조희찬 기자 etwoods@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야구 전도사’ 이만수 감독 “목표 27가지 중 하나 이루게 돼 행복”
이만수 감독이 17일 서울 영등포구의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KBS 1TV ‘우리들의 공교시 시즌2: 아자타임’ 기자회견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사진=KBS)
[이데일리 스타in 조희찬 기자] ‘홈런왕, 월드시리즈 반지를 낀 최초의 국내 지도자, 전 프로야구 감독.’ 이만수 한국야구위원회(KBO) 육성부위원장의 이름 앞에 항상 붙는 수식어다.

하지만 18일 서울 영등포구 전경련회관에서 취재진과 만난 그는 ‘야구 전도사’라는 표현에 가장 큰 함박웃음을 지었다. 이 부위원장은 2014시즌을 끝으로 SK 와이번스의 지휘봉을 내려 놓은 후 라오스로 건너가 야구를 가르치는 등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야구 전파에 앞장서고 있다.

이 부위원장은 “야구 인생 47년 동안 꼭 하고 싶었던 27가지를 생각해 놓은 게 있었다”며 “그 중 아이들에게 야구를 가르치는 것이 하나였고 그 일을 할 수 있게 돼 행복하다”고 미소 지었다. 또 그는 1년에 약 8개월을 집 밖에서 보낸다며 “다행히 아내가 (생활을) 허락해줬다”고 껄껄 웃었다.

이 부위원장은 미국에서만 10년을 보내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의 선진 야구를 경험했고 월드시리즈 반지도 손에 끼웠다. 야구 외적으로도 느낀 것이 많았다는 이 부위원장은 “벌써 감독직에서 물러난 지 3년이 지났고 항상 받은 사랑을 사회에 돌려줘야 한다고 생각해 왔다”며 “현장(프로야구 감독직)에 돌아가려 매달리면 내 인생이 없다고 생각했고 지금은 (프로무대로 복귀하는 데) 연연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물론 다시 불러주면 긍정적으로 생각하겠다”고 답해 좌중을 폭소케 했다.

이 부위원장이 아이들과 함께 하기로 마음 먹은 이유는 또 있다. 평소 “아이들을 가르칠 때 스킨십을 자주 한다”는 그는 미국에 있을 때 가족과 겪은 일화를 소개했다. “미국에서 오래 생활할 때 아들보고 미국으로 건너오라고 했는데 아들이 끝까지 안온다고 했다. 처음에는 기분이 좋지 않았다. 그러자 아내가 ‘아들을 한 번이라도 아들을 안아준 적이 있었냐’고 되묻더라. 항상 나는 ‘야구, 교회, 집’ 이 세가지만 생각하고 산다고 했는데 정작 가족한테는 따뜻하지 못했던 것 같다. 아들 때문에 배웠고 지금은 아이들을 아들처럼 생각하며 껴안아 준다.”

이 부위원장이 3년간 매달린 결과 성과가 하나둘씩 나타나고 있다. 특히 그가 애착이 있는 라오스의 야구계에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조만간 야구협회도 설립될 예정이다. 이 부위원장은 “야구만 해서 행정에 대해 잘 몰랐는데 막상 닥치니 다 하게 되더라”라며 “라오스 야구 협회가 6월 초에 설립될 것 같고 또 야구장을 짓기 위해 노력 중이다. 야구장 건설 여부도 조만간 발표가 나온다”고 흐뭇해 했다.

이 부위원장은 라오스 일이 해결되자 국내 야구의 저변 확대에 힘을 더 쏟고 있다. KBS1 TV에서 방영하는 ‘우리들의 공교시 시즌2’에 출연하기로 결심한 것도 이 때문이다. 이 프로그램은 이 부위원장이 국내 고등학교 야구클럽을 이끄는 도전기를 담았다. 이 부위원장은 “아이들에게 야구를 통해 추억을 만들어주고 싶었다”며 “야구를 하면 조직 생활을 통해 협동심과 희생하는 방법을 배우게 된다. 누가 잘하고 못하는 것을 떠나 우리는 한 형제라는 공동체 의식을 심어주고 싶었다”고 말했다.

KBS 1TV ‘우리들의 공교시 시즌2: 아자타임’은 KBS 스포츠국이 직접 제작하는 스포츠 전문 프로그램으로 오는 21일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레전드 감독을 만난 평범한 학교 스포츠클럽 학생들의 도전과 성장기를 다룰 예정이다.
‘야구 전도사’ 이만수 감독 “목표 27가지 중 하나 이루게 돼 행복”
이만수 감독이 17일 서울 영등포구의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KBS 1TV ‘우리들의 공교시 시즌2: 아자타임’ 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사진=KBS)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DINOSAUR
    DINOSAUR 
    악동뮤지션
    빨간 맛 (Red Flavor)
    빨간 맛 (Red Flavor) 
    Red Velvet (레드벨벳)
    Ko Ko Bop
    Ko Ko Bop 
    EXO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헤이즈 (Heize)
    MY DARLING
    MY DARLING 
    악동뮤지션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