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최지만, 올시즌 첫 2루타-멀티히트...팀승리 견인

입력시간 | 2017.07.17 08:37 | 이석무 기자 sports@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최지만, 올시즌 첫 2루타-멀티히트...팀승리 견인
최지만(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뉴욕 양키스의 주전 1루수 자리를 노리는 최지만(26·뉴욕 양키스)이 올 시즌 빅리그 첫 2루타와 첫 멀티히트로 강한 인상을 심었다.

최지만은 17일(한국시간) 미국 보스턴의 펜웨이파크에서 열린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메이저리그 원정경기 더블헤더 1차전에서 8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2안타 1타점 1삼진을 기록했다.

최지만이 멀티히트를 친 것은 지난 6일 양키스 소속으로 메이저리그로 승격된 이후 처음이다. 지난해 LA 에인절스 소속으로는 한 차례 멀티히트를 기록한 바 있다.

최지만은 0-0이던 2회초 2사 1루에서 보스턴 선발투수 릭 포셀로의 145km짜리 투심 패스트볼을 받아쳐 우전안타로 연결했다. 하지만 후속타 불발로 양키스는 득점에 실패했다.

최지만은 0-0이던 4회초 1사 만루에서 좌익수 희생플라이를 날려 선취득점을 이끌었다. 양키스는 다음타자 로널드 트레이스의 적시타로 1점을 더해 2-0으로 달아났다.

5회초 디디 그레고리우스의 솔로홈런을 더해 양키스가 3-0으로 달아난 가운데 최지만은 6회초 2루타를 터뜨렸다. 1사 주자 없는 가운데 풀 카운트 상황에서 129㎞짜리 체인지업을 받아쳐 큼지막한 타구를 날렸다. 원바운드로 담장을 넘기면서 2루타가 됐다.

최지만은 후속타자의 진루타로 3루까지 갔지만 득점을 하진 못했다. 3-0이 계속된 8회초 1사 1루에선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이날 활약으로 최지만의 시즌 타율은 1할6푼7리에서 2할6푼7리(15타수 4안타)로 껑충 뛰었다.

최지만의 활약에 힘입어 양키스는 3-0으로 이겼다. 양키스의 베테랑 좌완 선발투수 C.C. 사바시아는 6이닝 2피안타 5볼넷 3탈삼진 무실점으로 시즌 8승(3패)째를 따냈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DINOSAUR
    DINOSAUR 
    악동뮤지션
    빨간 맛 (Red Flavor)
    빨간 맛 (Red Flavor) 
    Red Velvet (레드벨벳)
    MY DARLING
    MY DARLING 
    악동뮤지션
    Ko Ko Bop
    Ko Ko Bop 
    EXO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헤이즈 (Heize)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