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류현진, 후반기 첫 피홈런...샌디에이고전 5이닝 3실점

입력시간 | 2017.08.13 12:42 | 이석무 기자 sports@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류현진, 후반기 첫 피홈런...샌디에이고전 5이닝 3실점
LA 다저스 선발투수 류현진이 샌디에이고 파드레스와의 홈경기에서 역투를 펼치고 있다. 사진=AFPBBNews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0·LA 다저스)이 호투 행진을 이어가지 못했다.

류현진은 13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홈경기에 선발 등판해 5이닝 7안타 2볼넷 3실점한 뒤 1-3으로 뒤진 5회말 공격때 대타 카일 파머와 교체됐다.

이로써 류현진의 승리는 무산됐다. 다저스가 동점이나 역전을 시키지 못하면 류현진은 시즌 7패(4승) 째를 기록한다. 시즌 평균자책점은 3.53에서 3.63으로 높아졌다.

류현진은 최근 2경기에서 연속으로 7이닝 무실점 역투를 펼치며 압도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지난달 31일 샌프란시스코전에선 1088일 만에 7이닝 무실점 역투를 펼쳤고 지난 7일 뉴욕 메츠전에선 빅리그 데뷔 후 처음으로 1피안타, 1출루만 허용하는 역대급 호투로 시즌 4승을 달성했다.

하지만 이날은 투구내용이 앞선 2경기에는 미치지 못했다. 5이닝을 던지면서 투구수가 108개나 됐다. 1-0으로 앞선 3회초 2사 후 호세 피렐라와 헌터 렌프로에게 잇따라 2루타를 맞고 동점을 허용해 연속 무실점 행진도 17이닝에서 마침표를 찍었다.

류현진은 1회초 2사 후 호세 피렐라에게 볼넷을 허용했지만 4번 타자 헌터 렌프로를 루킹 삼진을 잡아내고 실점없이 첫 이닝을 마쳤다.

다저스 타선이 1회말 공격에서 선취점을 뽑은 가운데 류현진은 2회초에도 무사 1,3루 위기에 몰렸지만 삼진과 외야 뜬공, 삼진으로 세 타자를 돌려세우며 실점을 막았다.

특히 2사후 타석에 들어선 상대 투수 줄리스 차신에게 이날 가장 빠른 92.6마일(약 149㎞)의 공을 던져 헛스윙 삼진을 이끌어냈다.

류현진은 3회초 첫 실점을 허용했다. 2아웃까지는 잘 잡았지만 피렐라와 렌프로에게 연속 2루타를 맞고 동점을 허용했다.

4회에도 안타와 볼넷을 허용해 1사 2, 3루에 몰린 상황에서 투수 차신에게 우익수 쪽 역전 적시타를 맞고 2점째 실점했다 5회초에도 2아웃을 잡은 뒤 윌 마이어스에게 우월 솔로포를 얻어맞아 실점이 3점으로 늘어났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좋니
    좋니 
    윤종신
    또 (Feat. Tiger JK & Bizzy & 마샬 (MRSHLL))
    또 (Feat. Tiger JK & Bizzy & 마샬 (MRSHLL)) 
    우원재
    부르는게 값이야 (Feat. 개코 & 던밀스)
    부르는게 값이야 (Feat. 개코 & 던밀스) 
    넉살 (Nucksal) & 조우찬
    SEARCH (Feat. 카더가든 & ZICO)
    SEARCH (Feat. 카더가든 & ZICO) 
    행주 & 양홍원 (Young B)
    에너제틱 (Energetic)
    에너제틱 (Energetic) 
    Wanna One (워너원)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