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야나기다, 슈퍼레이스 나이트 레이스서 시즌 첫 우승

입력시간 | 2017.08.13 13:07 | 이석무 기자 sports@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야나기다, 슈퍼레이스 나이트 레이스서 시즌 첫 우승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나이트 레이스 경기 모습
[이데일리 스타in 이석무 기자] ‘2017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시즌 5번째 경기가 강원도 인제군에 위치한 인제스피디움(1랩 3.908km)에서 12일 나이트레이스로 열렸다.

나이트 레이스는 올해 ‘레이스 투 나잇(RACE TO NIGHT)’이라는 컨셉으로 늦은 밤까지 열렸다. 경기장에 어둠이 깔리자 스톡카의 우렁찬 배기음이 울리며 Cadillac 6000 클래스가 시작 되었다. 경기는 초반 사고로 중단된 뒤 재개됐다.

야나기다 마사타카(아트라스비엑스 레이싱)이 34분39초716의 기록으로 올 시즌 첫 우승을 기록했다. 그 뒤를 이어 정연일(헌터-인제레이싱)이 4.476초 차로 2위, 김동은(씨제이 로지스틱스 레이싱)이 3위를 기록했다.

첫 랩에서 일어난 사고 때문에 황진우(CJ로지스틱스레이싱), 조항우(아트라스BX), 류시원(팀 106), 사가구치 료헤(현대쏠라이트레이싱) 등은 중간에 리타이어했다.

코스 정리가 끝난 후 재개된 레이스는 폴 포지션의 정의철(엑스타레이싱)이 순조롭게 이끄는 듯 했다. 하지만 곧바로 정연일(헌터-인제레이싱)이 공세가 이어지며 5랩에서 추월에 성공했다.

이후 두 드라이버가 경합하면서 추돌이 일어났고 정의철이 스핀하며 3위로 밀렸다. 정연일도 데미지를 입었다.

그 사이에 야나기다 마사타카가 선두 탈환에 성공한 뒤 마지막까지 1위 자리를 지켰다. 반면 초반 선두를 지키던 정의철은 13랩 진행 중 피트로 들어오게 돼 나이트 레이스 3연승이 좌절됐다.

이날 경기 결과 3위로 체커기를 받은 이데 유지가 충돌 위반 페널티를 부여 받으면서 4위를 기록했다.

ASA GT-1 클래스는 김중군(서한퍼플-레드)이 20랩을 35분25초680으로 주파하며 시즌 첫 승을 폴 투 피니시로 챙겼다. 또한 팀 동료 정회원이 2위에 올랐다. 서한퍼플-레드는 원 투 피니시의 기쁨을 누렸다.

이재우(쉐보레레이싱)는 장현진(서한퍼플-블루)의 추격을 0.384초 차이로 따돌리며 3위를 차지했다.

ASA GT-2 클래스는 오한솔(알앤더스 레이싱팀)이 36분31초363의 기록으로 폴 투 피니시를 거뒀다. 노동기와 손인영(이상 드림레이서-디에이)가 각각 2, 3위를 하며 시상대에 섰다.

ASA GT-4 클래스에서는 여성 드라이버 한명희(드림레이서-디에이)가 우승을 차지했다.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에서 2012년 전난희의 우승 이후로 2번째 우승을 기록한 여자 드라이버가 됐다.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6전은 9월 3일 에버랜드 스피드웨이 에서 진행된다.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가시나
    가시나 
    선미
    좋니
    좋니 
    윤종신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헤이즈 (Heize)
    에너제틱 (Energetic)
    에너제틱 (Energetic) 
    Wanna One (워너원)
    빨간 맛 (Red Flavor)
    빨간 맛 (Red Flavor) 
    Red Velvet (레드벨벳)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