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후지이 미나 “실제 데스노트가 있다면…”(인터뷰①)

입력시간 | 2017.04.05 07:00 | 박미애 기자 orialdo@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후지이 미나 “실제 데스노트가 있다면…”(인터뷰①)
지난 29일 개봉한 ‘데스노트:더 뉴 월드’로 국내 관객과 만나는 후지이 미나(사진=노진환 기자)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노트에 이름이 적힌 사람은 죽는다’는 독특한 소재로 일본은 물론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누린 만화가 있다. 그 만화를 영화화한 ‘데스노트’는 2006년 개봉 해에 일본 박스오피스 최고 흥행작이 됐다. ‘데스노트’가 10여년 만에 ‘데스노트:더 뉴 월드’로 부활했다. 이번에는 한 권도 아닌 무려 여섯 권의 데스노트가 등장한다. 이 새로운 시리즈에 국내에도 얼굴이 알려진 일본인 배우 후지이 미나가 출연했다.

후지이 미나는 상영 중인 ‘데스노트:더 뉴 월드’에서 여형사 나나세 역으로 출연했다. 그녀가 연기한 나나세는 원작에는 없는 인물인데, 후반에 캐릭터가 변하는 입체적인 인물로 비중있게 등장한다. 후지이 미나는 최근 서울 중구 명동에 위치한 이데일리 본사에서 인터뷰를 갖고 ‘데스노트:더 뉴 월드’에 출연한 소감을 전했다.

“10년전 ‘데스노트’는 일본 관객에게 큰 충격을 준 영화예요. 영화가 원작을 충실히 그려낸 데 놀랐고, 사신의 등장 자체가 쇼킹했죠. 엄청난 인기를 누렸던 영화의, 10년 만에 부활하는 새 시리즈에 제가 참여한다는 게 믿기지 않았고 영광스러웠어요.”

원작 만화의 인기는 대단했다. 누적 발행 부수는 3000만부를 넘겼고 세계 35개국에서 번역 출간됐다. 영화도 큰 성공을 거뒀다. 원작과 영화의 인기가 대단했던 만큼 새 시리즈 작업의 부담감은 만만치 않았다.

“저도 오리지널 영화를 보면서 팬이 된 케이스예요. 당연히 부담감이 클 수밖에 없었죠. 하지만 ‘데스노트:더 뉴 월드’는 원작에 없는 새로운 스토리고, 제 캐릭터도 원작에 없어서 만들어가는 재미가 컸던 것 같아요.”

데스노트를 아는 사람들은 누구나 한 번 쯤 상상해본다. 만약 데스노트가 생긴다면 어떻게 할지를. 후지이 미나에게도 물었다.

“촬영하면서 그런 질문들을 많이 받았던 것 같아요. 우리 팀원들은 무서워서 못 쓸 것 같다고 얘기를 했어요. 하지만 연인이든 가족이든 자신이 정말 사랑하는 사람이 누군가에게 살해를 당하고 그런 순간 데스노트가 주어진다면 쓸 수 있지 않을까요? 극단적인 상황에 처하게 된다면 저도 어떤 선택을 할지 감히 상상을 못하겠는 걸요.”

후지이 미나는 데스노트에 이름을 적고 싶을 만큼 누군가를 미워해본 적이 없다고 말했다. 누군가를 미워하기보다 자신과의 싸움에 더 많은 투자를 하는 편이다. 그 싸움에서 지고 싶지 않은 바람이다. 그 덕에 일본과 한국을 오가며 활동하면서도 중심을 잡으면서 포기하지 않고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

‘데스노트:더 뉴월드’는 키라의 죽음 10년후 다시 나타난 여섯 권의 데스노트를 모두 차지하기 위해 벌어지는 치열한 대결을 그린 작품으로 히가시데 마사히로, 이케마츠 소스케, 스다 마사키 등이 출연했다.

후지이 미나 “실제 데스노트가 있다면…”(인터뷰①)
후지이 미나(사진=노진환 기자)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이시각 주요뉴스

뉴스 카테고리별 이동








    뮤직차트 더보기

    좋니
    좋니 
    윤종신
    에너제틱 (Energetic)
    에너제틱 (Energetic) 
    Wanna One (워너원)
    DARLING
    DARLING 
    태양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비도 오고 그래서 (Feat. 신용재) 
    헤이즈 (Heize)
    Summer Go Loco (Feat. GRAY)
    Summer Go Loco (Feat. GRAY) 
    로꼬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