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 뉴스레터 신청
  • FAMILY SITE



"음악도, 연기도, 사랑도 반·반" B1A4 진영의 성공철학(인터뷰)

입력시간 | 2016.10.30 07:00 | 이정현 기자 seiji@edaily.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구르미 그린 달빛'의 김윤석 역 진영
도전하는 것이 좋아, 포기한 것은 '랩'
칭찬과 비판 모두 귀담아 더 나은 결과 향해
B1A4 올해 중 반드시 컴백.. "막바지 작업 중"
`음악도, 연기도, 사랑도 반·반` B1A4 진영의 성공철학(인터뷰)
B1A4 진영(사진=WM엔터테인먼트)
[이데일리 스타in 이정현 기자] “잘한다는 칭찬도, 별로라는 비판도 딱 반·반씩 들을게요.”

가수 겸 배우 진영(24 본명 정진영)이 음악과 연기, 병행하기 어려운 두 부분에서 활약할 수 있는 원동력을 밝혔다. 그는 28일 서울 마포구 망원동에 있는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이데일리 스타in과 만나 “욕심쟁이처럼 보일 정도로 도전해 보고 싶은 많은 성격이지만 동시에 포기도 빠른 성격”이라며 “도전하지도 않고 그만두는 것만큼 어리석은 것은 없다. 일단 해보고 아니다 싶을 때 과감히 돌아서면 된다”고 말했다.

진영은 성공한 아이돌그룹 B1A4의 멤버이자 프로듀서다. 그리고 배우로도 이름을 알렸다. 시청률 20%를 돌파하며 지난 18일 종영한 KBS2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 출연했다. ‘홍라온’(김유정 분)을 놓고 ‘이영’(박보검 분)과 경쟁한 명문가 자제 ‘김윤성’ 역을 맡았다. 무대 위에서 미소와 함께 퍼포먼스를 하던 그가 극에서는 냉랭한 모습을 연기했다. 둘 다 시청자의 반응이 좋다.

진영은 “전작과 비교해 확실히 ‘드라마 잘봤다’는 연락이 많아 인기를 실감할 수 있었다”라며 “사랑이 결국 이뤄지지 않아 아쉽지 않느냐고 하는데 좋아하는 사람을 위해 목숨까지 내놓는 캐릭터라 마음에 들었다”고 말했다. 무심한 척하다가도 ‘무례한 건 저 태양이지요’ 등 명대사를 툭 뱉어내는 게 좋았다. “손발이 오그라들긴 하지만 평소에 못하던 말이라 연기하는 맛이 있었다”고 했다.

“연애하면 다 퍼주는 성격이긴 한데 그래도 사랑하는 사람을 위해 목숨까지 내놓지는 못할 것 같아요. ‘김윤성’은 사랑하는 이를 지켜보는 것에서 끝났지만 저라면 적극적으로 표현을 했겠죠. 좋아해 달라고 강요할 순 없겠지만 사랑은 쟁취하는 것 아닌가요?”

진영은 드라마 종방 후 호평이 많다는 말에 “음악·연기, 아직 둘 다 한참 멀었다” “가야 할 길이 멀다”라며 칭찬을 물렀다. 그래도 이유를 다시 물었다. “음악에서 조금 성공했다고 다른 분야를 저버리는 것은 옳지 않다고 봅니다. 무대 위에서 노래하는 것도, 프로듀싱도 즐겁지만 연기도 좋은 걸요. 이거뿐만 아니라 예능프로그램 MC, 라디오DJ도 해보고 싶습니다. 물론 못할 수도 있죠. 욕먹을 수도 있고요. 그럴 땐 또 포기가 얼마나 빠른지.”

그가 포기한 것은 ‘랩’이다. 도전했다가 가사를 다 까먹는 바람에 무대를 망친 기억이 있다. “누가 봐도 못하는 걸 억지로 붙잡고 있을 필요는 없다”라며 “가능성이 안 보이면 깔끔하게 털어내는 성격”이라고 말했다. 실패한 경험을 얻는 것도 꽤 큰 자산이라고 말했다.

칭찬에 귀를 기울이지만 비판도 본다. 좋은 의견, 나쁜 의견을 취합하다보면 어느새 괜찮은 결론에 도달한다. 진영은 “대중음악, 대중매체에서 연기를 한다면 어느 특정한 의견에 얽매이기보다 중심을 잘 잡고 다양한 의견을 잘 듣는 게 중요하다”라며 “선플을 보고 기분이 좋은 만큼 악플도 똑같이 챙겨보고 있다”라고 말했다.

“저 자신에게 비판적이어야하지만 때론 관대하기도 합니다. 나 자신도 사랑하지 않는데 팬에게 ‘좋아해 달라’라고 말하는 건 말이 안 되죠. 안 좋게 보면 안 좋은 것만 보여요. 때론 좋게 해석할 때도 있어야죠. 긍정적인 것과 부정적인 것이 딱 반·반으로 섞여야 하는데 이게 좀 어려워요.”

‘구르미 그린 달빛’을 마친 진영은 소속 그룹 B1A4 컴백에 집중한다. “올해 안에는 꼭 컴백하겠다”며 “현재 곡에 대해 멤버들과 논의하고 있으며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었다”고 말했다. 연기로 호평을 받은 만큼 본업인 음악에서도 칭찬받고 싶다. “그저 그런 음악은 아닐 것”이라 예고했다.

`음악도, 연기도, 사랑도 반·반` B1A4 진영의 성공철학(인터뷰)
B1A4 진영(사진=WM엔터테인먼트)
XML:Y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뮤직차트 더보기

    오늘 취하면 (Feat. 창모) (Prod. by SUGA)
    오늘 취하면 (Feat. 창모) (Prod. by SUGA) 
    수란 (SURAN)
    팔레트 (Feat. G-DRAGON)
    팔레트 (Feat. G-DRAGON) 
    아이유 (IU)
    TOMBOY
    TOMBOY 
    혁오 (HYUKOH)
    사랑이 잘 (With 오혁)
    사랑이 잘 (With 오혁) 
    아이유 (IU)
    이 지금
    이 지금 
    아이유 (IU)










    INSIDE FOCUS - 이데일리 사업배너